한국경제 2016-02-26 A24면
공매도에 맞서 주주의 권익을 지키자는 의도로 광고를 낸 것이다.
증권회사에 대차약정해지를 통보하면 증권회사에서 공매도를 할 수 없게된다.

공매도가 증권사에게는 모르겠지만 주주의 이익에는 도움이 안된다는 것이 내 개인적인 의견이다.
이렇게 행동하자고 광고를 낸 것을 보고.. 얼마나 영향력이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인상적인 광고다.!ㅎㅎ

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

신문 속 경제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

티스토리 툴바